기사 (전체 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함께하는세상] 장애인교원의 현실은 국가인권의 척도를 드러낸다
이번 취재가 결정되고 나서 처음 떠올랐던 생각은 ‘이런 단체가 아직까지 없었다고?’였다. 당연히 있을 거라 지레짐작하고 있었는데 이번에 창립된 게 맞고, 더욱 놀라운 사실은 세계적으로도 유례가 없는 최초의 사례라는 점이다. 국제노동기구(ILO)와 국제
채지민 대담전문기자   2019-09-18
[함께하는세상] 진실은 외면할 수 없는 증거입니다
서울 중심부에 있는 평화로에는 평화비(평화의 소녀상)가 자리 잡고 있다. 소녀가 응시하는 맞은편엔 주한일본대사관이 있었고, 건물을 새로 짓겠다며 기존의 대사관을 모두 철거한 공터에는 잡초만 무성하게 뒤덮여 있다. 신축허가를 내준 지 4년이 넘도록 착공
채지민 대담전문기자   2019-09-16
[인권] 여성정신장애인으로 살아간다는 것
2016년 강남역 여성 살해 이후 조현증이 있는 정신장애인에 대한 공포가 가시질 않는다. 올해 초 진주의 한 아파트에 살던 남성이 불을 지르고 계획적으로 주민들을 살해한 사건, 흔히 ‘진주아파트방화참사’가 있은 후 조현증 정신장애인에 대한 뉴스는 부정
명숙/바람 상임활동가   2019-09-11
[인권] 장애인 노동자는 어디서 어떻게 구제받나
A 씨는 일하다가 사고를 당했다. 약 2년 뒤 그가 돌아오자 회사는 그에게 전과 다른 업무를 맡겼다. 장애가 생긴 그가 하기에 더 알맞다고 판단한 일이었다. 회사의 판단과는 달리 A 씨는 장애로 그 일을 하기 어려웠다. 몇 개월을 참다가 애로 사항을
배용진 기자   2019-09-09
[인권] 범죄자는 감옥에 가고 나쁜 환자는 어디든 간다
환자는 당사자가 아니다정신장애에 관해, 관련된 사람들이 거짓말을 하거나 잘못된 이야기를 한다. 정신장애인의 가족과 정신건강 업계 종사자, 그리고 정신장애인 당사자까지. 정작 이들이 자기 세계에 갇혀 바깥으로 나오지 못한다. '바깥'은 지
박은정/'파도손' 활동가   2019-09-05
[인권] 디지털 시대에서 시각장애인의 독서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시각장애인이 복지서비스 정보에 보다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올해 5월 개정되어 발간된 를 국립장애인도서관과 함께 시각장애인용 음성자료로 제작·배포한 바 있다.위에서 언급한 ‘시각장애인용 음성도서’란 데이지 파일(DAISY,
박관찬 기자   2019-09-04
[D&I] 조은누리 엄마를 위한 대변
지난 7월말 실종됐던 조은누리(14) 양이 11일 만에 군견의 도움으로 무사히 발견됐다. 지적장애 2급인 조 양은 어머니 등과 함께 동네 산을 오르다 벌레가 많아지자, ‘먼저 내려가겠다’고 한 뒤 사라졌다. 이와 같은 내용은 실종 신고를 한 어머니가
글. 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 정책위원회   2019-09-02
[편집장 칼럼] 빈곤은 인권 문제다
거리에서 노숙하는 장애인들의 실태를 취재했을 때 노숙인을 돕는 단체 관계자에게 들은 얘기다. 휠체어를 타는 한 노숙인이 있는데, 종일 지하철을 타고 종점에서 종점을 오갔다고 한다. 문제는 혼자서 배변 처리를 하지 못해 옷에다가 배변을 본 상태여서 악취
이태곤 편집장   2019-09-02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rss home back top
함께걸음 제호: 디지털 함께걸음  |  우)07236 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22, 이룸센터 3층   |  대표전화 : (02) 2675-5364   |  Fax : (02) 2675-8675
등록번호 서울아00388 | 등록연월일 2007년6월26일 | 발행인 (사)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 김성재 | 편집인 겸 편집국장 김성재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태곤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함께걸음'이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선스 2.0:영리금지ㆍ개작금지'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