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하모니원정대 5기가 추천하는 9월 여행지 BEST 2
글과 사진. 초록여행  |  cowalk1004@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05  10:26: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유난히 무더웠던 올 여름을 떠나보내며 맞이하는, 가을의 시작을 알리는 반가운 달 9월. 서서히 시원해지는 밤공기와 높고 푸른 가을하늘은 어서 어디로든 떠나라며 우리의 등을 떠미는 듯하다. 더할 나위 없이 완벽한 날씨만큼이나 넘치는 가을날의 낭만과 풍류를 흠뻑 느끼기 위해 서둘러 9월 여행을 떠나보자. 누구나 여행 가능한 대한민국을 꿈꾸며 전국 관광지의 관광편의시설을 조사하고 평가하는 <하모니원정대>가 다녀온, 9월에 여행하기 좋은 Barrier Free 여행지를 만나보자.

 

중부

자연과 사람이 함께 살아가는 공간

고양생태공원

경기 고양시 일산서구 대화로 315

관람시간 : 09:00 ~ 18:00(월요일 휴무)

 

   
 

종합평가 전반적으로 지체장애인, 시각장애인, 청각장애인을 위한 시스템이 잘 마련돼 있다. 하지만 생태공원의 특성상 자연을 그대로 보존하기 위해 바닥재질이 돌길(흙길)이므로, 전동스쿠터나 휠체어가 이용하기에는 불편함이 있다.

지체장애 관련편의 접근로의 완만한 경사, 주출입구의 넓은 유효폭, 장애인주차장 편의시설, 승강기 내부 유효공간 등 전반적인 지체장애인 편의시설이 잘 돼있다.

시・청각장애 관련편의 주출입구, 승강기 출입구 등시각장애인 점자블록이 기준에 맞게 잘 설치돼 있어 편리하고, 청각장애인을 위한 홍보물과 안내 표지판이 곳곳에 있다.

장애인주차장 장애인주차장이 있으나 설치위치, 크기, 표시, 안내 등이 제대로 돼 있지 않고 바닥이 울퉁불퉁하여 휠체어 사용자들이 이용하기에는 불편함이 있다.

접근로 생태공원의 특성으로 흙길로 조성돼 접근로의 바닥재질과 마감상태가 좋은 편이 아니나 다른 부분에 있어서는 인도와 차도가 분리돼 있고, 단차도 없어 통행에 크게 지장이 없다.

주출입구 높이차가 없고, 문 폭이 한쪽 문 개방 시 1.4m로 전동휠체어와 수동휠체어가 들어가기에 충분한 폭이지만 손잡이가 설치돼 있지 않았다.

장애인화장실 남녀 화장실이 구분이 돼 있고, 출입문 점자블록과 사용여부 시각알림 및 손잡이가 설치돼 장애인이 이용하기에 매우 편리하게 돼 있다.

 

호남

고건축물의 아름다움을 볼 수 있는 곳

훈몽재유지

전라북도 순창군 쌍치면 둔전2길 83

관람시간 : 09:00 ~ 18:00(연중무휴)

 

   
 

종합평가 장애인주차장을 제외한 장애인 편의시설이 없었다. 민박형태로 바뀌어 가족단위의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장소다.

지체장애 관련편의 지체장애인에 대한 별도의 편의시설이 존재하지 않는다. 바닥이 대부분 비포장도로라서 유의해야 한다.

시・청각장애 관련편의 별도의 시청각장애 관련 편의시설이 없다. 조금만 더 신경을 써준다면 많은 관광객들이 찾는 명소가 될 듯하다.

장애인주차장 장애인주차공간은 두 군데로 바닥에 입식표시가 있으며, 폭과 길이가 기준에 딱 맞아 이용이 편리하다.

접근로 휠체어이용자가 혼자서도 접근할 수 있으나, 군데군데 흠이 있어 바퀴빠짐에 유의해야 한다.

주출입구 주출입구 자체의 공간은 넓지만, 바닥에 조그마한 자갈들이 깔려 있어 휠체어로 이용 시에는 주의가 필요하다.

장애인화장실 종합적으로 장애인화장실을 봤을 때는 이용하기에 무리가 없으나 시각장애인은 동행인의 도움이 필요하다.

 

더 많은 여행지의 정보와 하모니원정대 5기 활동보고서를 보고 싶다면, 초록여행 홈페이지(http://greentrip.kr) BF여행정보 게시판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다.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를 추천하시면 "오늘의 좋은 기사" 랭킹에 반영됩니다   추천수 : 1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많이 본 기사
1
카페풍경은 만남과 사랑입니다
2
폭력을 훈육이라 말하는 학교, ‘특수’에 담긴 비장애인 중심성
3
장애인에게 삶의 질을 추구할 권리는 없는가?
4
주도권 보장으로 장애인의 권리를 옹호하다
5
개똥이삼촌 11화
6
우리는 지금 없는 길을 만들고 있습니다
7
2018 실천연구대회 ‘장애인, 일상의 삶을 살다’ 개최
8
한국에서 만난 저의 새로운 인생, 어때요?
9
하모니원정대가 추천하는 11월 여행지 BEST 2
10
여우각시별이 쏘아 올린 ‘혐오’, 가로막힌 정신장애인의 생존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rss home back top
함께걸음 제호: 디지털 함께걸음  |  우)07236 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22, 이룸센터 3층   |  대표전화 : (02) 2675-5364   |  Fax : (02) 2675-8675
등록번호 서울아00388 | 등록연월일 2007년6월26일 | 발행인 (사)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 김성재 | 편집인 겸 편집국장 김성재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태곤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함께걸음'이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선스 2.0:영리금지ㆍ개작금지'를 따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