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저우의 감동, 장애인아시아게임이 이어간다 > 문화


광저우의 감동, 장애인아시아게임이 이어간다

12일 개막식 개최...7일간 열전 돌입

본문

   
▲ ⓒ장애인신문 정두리 기자

2010 광저우장애인아시안게임이 지난 12일 광저우 아오티주경기장에서 개막식을 갖고 7일간의 열전에 돌입했다.

‘함께 환호하고, 함께 나누고, 함께 승리한다’는 슬로건으로 치러지는 이번 대회는 40여 개국 5천여 명의 선수가 출전했으며, 우리나라는 총 300명의 선수단이 출전해 종합 3위를 목표로 각축에 나선다.

14번째로 입장한 한국 대표팀은 배드민턴 김기연을 선두로 ‘우리가 한국 대표단입니다. 우리는 중국을 사랑합니다’라는 플래카드를 들고 입장해 관중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개막식의 성화는 2008년 베이징장애인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중국의 장리신과 장하이위안이 나서 40미터 높이의 점화대까지 걸어 올라가 열전의 시작을 알리는 불을 점화했다.

한편 우리 선수단은 13일 오전 9시(현지시각)부터 열리는 여자 공기총 사격 50m 김인연, 이윤리에게 대회 첫 금메달을 기대하고 있다.

   
▲ ⓒ장애인신문 정두리 기자
   
▲ ⓒ장애인신문 정두리 기자
   
▲ ⓒ장애인신문 정두리 기자
   
▲ ⓒ장애인신문 정두리 기자
   
▲ ⓒ장애인신문 정두리 기자
   
▲ ⓒ장애인신문 정두리 기자
작성자전진호 기자  0162729624@hanmail.net

Copyright by 함께걸음(http://news.cowalk.or.kr)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새창정형제화연구소
후원하기

제호 : 디지털 함께걸음
주소 : 우)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22, 이룸센터 3층 303호
대표전화 : (02) 2675-8672  /  Fax : (02) 2675-8675
등록번호 : 서울아00388  /  등록연월일 : 2007년 6월 26일
발행 : (사)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  /  발행인 : 김성재 
편집 : 함께걸음미디어센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태흥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함께걸음'이 생산한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by
Copyright © 2021 함께걸음.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