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맞잡은 손 절대 놓지 않기를… > 화보


지금 맞잡은 손 절대 놓지 않기를…

[사진 한 장 그리고 독백]

본문

   
 

세상이 갈라놓았던 두 사람이 다시 만난 순간,

두 사람은 서로의 체온으로 그동안 나누지 못했던 정을 함께했다.

맞잡은 두 손은 서로에 대한 그리움과 사랑만이 가득했지만,

서로를 부르는 목소리는 세상에 대한 억울함과 한탄만이 흘렀다.

 

‘지금 맞잡은 손 절대 놓지 않기를…

다시는 세상이 그들을 갈라놓지 않기를….’

 

- 이웃에 의해 시설에 강제 입소됐던 지적장애 남매가 시설에서 나와 병원에 계신 어머니를 다시 만난 순간

 

작성자이승현 기자  walktour21@naver.com

Copyright by 함께걸음(http://news.cowalk.or.kr)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후원하기
새창정형제화연구소

제호 : 디지털 함께걸음
주소 : 우)07236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22, 이룸센터 3층 303호
대표전화 : (02) 2675-8672  /  Fax : (02) 2675-8675
등록번호 : 서울아00388  /  등록연월일 : 2007년 6월 26일
발행 : (사)장애우권익문제연구소  /  발행인 : 김성재 
편집 : 함께걸음미디어센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태흥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함께걸음'이 생산한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4.0 국제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by
Copyright © 2021 함께걸음. All rights reserved. Supported by 푸른아이티.